데프콘 "유일한 재능인 랩으로 이웃 도울 수 있어 영광"

13일 서울 여의도 KBS 국제회의실에서 열린 <사랑의 리퀘스트> 10주년 특집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헌정앨범에 참여한 데프콘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랑의 리퀘스트>는 1997년 IMF때 시작한 기부 프로그램으로, 10년 동안 605억 원이라는 기금을 마련해 백혈병 등 난치병 환우들과 소년소녀가장들을 지원했다.

한편 <사랑의 리퀘스트> 10주년 기념특집 방송은 오는 22일 오후 5시 10분에 생방송되며, 최불암 양미경 김종서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임정희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