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이충직)는 자막 번역 및프린트 제작지원 대상작 7편을 선정했다. 모두 22편의 장-단편 응모작 가운데 장편 부문에서는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있다'(감독 전수일), `살인의 추억'(봉준호), `오세암'(성백엽), `지구를 지켜라'(장준환), 단편 및 독립영화 부문에서는 `배낭을 멘 노인'(박현경), `빗방울 전주곡'(최헌규ㆍ이지현), `춘희'(박정선)가 뽑혔다. (서울=연합뉴스) 이희용 기자 heeyon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