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네사 메이"더 클래시컬앨범 1"(EMI) ="바이올린 플레이어"를
전세계적으로 히트시킨 크로스오버 바이올리니스트 바네사 메이의 순수
클래식음반.

바흐 "파르티타 제3번" 베토벤 "로망스 제2번" 브루흐 "스코틀랜드환상곡"
등 5곡.


<>."소프트 팝 컬렉션"(워너뮤직)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텔레비전
CF배경음악을 한데 모았다.

엔야 "캐리비안 블루"(스텝이유식), 주디 콜린스 "보스 사이즈 나우"
(빈폴), 드리프터즈 "언더 더 보드워크"(씨)등 15곡.



<>.오태호"온&온"(삼성뮤직) ="내사랑 내곁에"의 작곡자 오태호씨의
세번째 독집앨범.

오씨의 기타솔로 애드립이 돋보이는 "두가지 향기" 미국인 세션맨
(전문반주자)들이 연주한 "이 계절이 다 갈 때쯤이면"등 9곡.

미국과 일본에서 정상급 기술진이 녹음을 맡았다.

< 조정애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16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