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위식도역류질환약 '펙수프라잔' 중동 6개국 수출

대웅제약은 아랍에미리트 제약사 아그라스(Aghrass Healthcare Limited)와 위식도 역류질환 신약 '펙수프라잔'의 중동 6개국 기술수출 및 공급계약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총 계약 규모는 약 991억원이다.

대웅제약은 2024년까지 사우디아라비아·아랍에미리트·바레인에, 2025년까지 쿠웨이트·오만·카타르에 펙수프라잔을 출시할 계획이다.

펙수프라잔은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위식도 역류질환 신약이다.

위벽에서 위산을 분비하는 양성자 펌프를 차단하는 '칼륨 경쟁적 위산 분비 억제제'(P-CAB) 계열의 약물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