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성질환 유전자 예측 콘텐츠 개발
엔젠바이오(16,200 +3.51%)가 서울대 보건환경연구소 및 렉스소프트와 유전체 데이터베이스(DB)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엔젠바이오는 회사의 정밀진단 플랫폼과 서울대 및 렉스소프트의 한국인 유전체 데이터 연구결과를 통합해 당뇨 비만 등 만성질환 유전자 예측 콘텐츠를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엔젠바이오 관계자는 “회사가 보유한 유전체 정밀진단 분석 플랫폼은 국내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해 다수의 의료기관에서 활용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정확도 높은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도희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