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 추진 경력 보유
엔케이맥스, 미국법인 새로운 최고재무책임자 영입

엔케이맥스(18,750 0.00%)는 미국법인 엔케이젠바이오텍이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새롭게 영입했다고 8일 밝혔다. 이로써 엔케이젠바이오텍은 자금조달 및 그 후속절차를 본격화한다.

이번에 CFO로 영입한 필립 무디는 UC버클리 경영대를 졸업한 후, 팩스백스 비티지 페플린 차이론 등 글로벌 바이오텍에서 재무 업무를 총괄했다. 기업공개(IPO)를 추진했던 경력을 가지고 있다.

무디 CFO는 "엔케이젠바이오텍은 훌륭한 세포치료제 제조 시설을 갖추고, NK세포 치료 플랫폼과 파이프라인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 잠재력이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탄탄한 재무 기반 및 전략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