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야후, 벤처 투자사도 합병…'Z벤처캐피털' 출범

일본 Z홀딩스는 연결 자회사 YJ캐피털과 라인벤처스가 합병했다고 1일 밝혔다.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과 소프트뱅크의 자회사로 야후재팬을 운영하는 Z홀딩스는 지난달 경영통합을 마쳤다.

이에 각각 라인과 야후재팬의 계열사로 있던 라인벤처스와 YJ캐피털도 합치게 됐다.

양사 합병으로 새로 출범하는 'Z벤처캐피털'은 일본 내 최대 규모인 300억 엔(3천53억원) 규모의 'ZVC 1 인베스트먼트 파트너십' 펀드를 출범해 한국·일본·미국·중국·동남아시아 등 글로벌 시장에서 투자 기회를 모색할 예정이다.

호리 신이치로 Z벤처캐피털 최고경영자(CEO)는 "스타트업들에 성장 기반이 될 자본을 제공하고, Z홀딩스 생태계 내 교류를 통해 서비스를 발전시키며 더 나은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해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