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구 피임제 제품군 강화
현대약품(7,770 -1.27%)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경구 복합 사전피임제 야로즈정의 품목허가를 승인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야로즈정은 '야즈정'의 첫 복제약(퍼스트 제네릭)이다. 유럽 호르몬 제제 전문 제조사에서 제조한다. 피임과 더불어 월경 관련 질환 치료에 사용되는 전문의약품이다. 여성의 피임을 비롯해 경구피임약을 사용하고자 하는 여성의 월경전 불쾌장애 증상과 월경곤란증 치료, 만 14세 이상 초경후 여성의 중등도 여드름 치료 등에 쓰인다.

현대약품은 이번 허가로 응급피임제인 노레보원정 엘라원정과 더불어 2세대 사전피임제 라니아정, 3세대 사전피임제 보니타정에 이어 4세대 사전피임제인 야로즈정까지 경구 피임제 제품군을 구축하게 됐다.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