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용 'AI 서비스 플랫폼' 열어
LG CNS "AI 서비스 골라 쓰세요"

LG CNS는 기업이 원하는 인공지능(AI) 서비스를 한데 모은 ‘AI 서비스 플랫폼’을 선보인다고 15일 발표했다.

이곳에서는 시각 AI 3종, 언어 AI 6종, 복합 AI 1종 등 모두 10가지 AI 서비스를 제공한다. 새롭게 연 LG CNS의 AI 서비스 포털에 접속하면 이용할 수 있다. LG CNS 관계자는 “기업이 필요할 때 손쉽게 가져다 쓸 수 있는 일종의 AI 쇼핑몰”이라고 설명했다.

시각 AI 중에는 배송 전 주문한 상품이 제대로 구성됐는지 검토해 주는 ‘상품인식’ 기능이 있다. AI가 0.1초 만에 상품 구성을 확인할 수 있다. 폭증하는 주문에도 신속한 배송이 가능하다. 제조 생산 라인에서 불량품을 걸러내는 ‘AI 비전검사’도 있다.

수십만 개의 직원용 교육 자료를 직급별·직무별로 분류하고 싶은 기업은 언어 AI의 ‘문서 유형 분류’를 선택하면 된다. 이 기능을 이용하면 약 20시간에 10만 건의 문서를 원하는 대로 분류할 수 있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