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밀양기상과학관·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동시 개관

국립밀양기상과학관과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가 21일 동시 개관했다.

국립밀양기상과학관은 경남 밀양시 밀양대공원로에 연면적 2천680㎡ 규모의 지상 2층·지하 1층 건물로 지어졌다.

과학관 내 상설전시관은 기상과학의 원리를 쉽고 재미있게 체험하며 익힐 수 있도록 기상현상관, 기상예보관, 기후변화관 등 분야별로 구성됐다.

이와 별도로 기획전시관도 준비해 다양한 전시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는 과학관과 마주 보는 위치에 자리 잡고 있다.

기상청은 관람객의 편의를 위해 과학관과 천문대 통합관람권을 판매하고 편의시설을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