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바이트, 삼성전자 C랩 아웃사이드 선정

한국경제신문 인큐베이터센터 입주사이자 제 1회 학내 데모데이 우승팀인 비트바이트는 삼성전자의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C랩 아웃사이드(C-Lab Outside)’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분야에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C랩 아웃사이드는 삼성전자에서 실시하는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스타트업은 삼성전자 서울R&D캠퍼스에 마련된 전용 공간에 1년간 무상 입주할 수 있고 임직원 식당, 출퇴근 셔틀버스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 ▲최대 1억 원의 사업 지원금 ▲삼성전자와의 사업 협력 기회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는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 ▲해외 전시회 참가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는다.

비트바이트의 대표 서비스인 플레이키보드는 젊은 층 사이에서 유명세를 탄 인기 키보드 꾸미기 앱(응용프로그램)이다. 출시 후 1년 10개월 동안 누적 11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고, 구글 플레이 스토어 앱 평점 4.7점을 기록했다.

안서형 비트바이트 대표는 “삼성과의 협력을 통해 전 세계 모바일 유저가 더 행복한 소통을 즐길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