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카카오 양사 지분 각각 2.5·1.6% 보유
주식 취득 예정일 다음달 5일 예정
SKT·카카오, 3000억 규모 지분 맞교환…ICT 협력 강화

SK텔레콤(219,500 -1.13%)카카오(189,500 -0.52%)가 3000억원 규모의 지분을 교환하고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다고 28일 밝혔다.

SK텔레콤은 3000억원 규모의 자기 주식을 카카오에 매각하고, 카카오의 주식 217만7401주를 약 3000억원에 취득한다. 이를 통해 SK텔레콤카카오 지분 2.5%를, 카카오SK텔레콤 지분 1.6%를 보유하게 된다. 주식 취득 예정일은 다음 달 5일이다.

양사는 특히 통신·커머스·디지털 콘텐츠·미래 ICT 등 4대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AI(인공지능), IoT(사물인터넷) 등 미래 ICT 영역에서도 중장기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자료=SKT

자료=SKT

유영상 SK텔레콤 사업부장은 "카카오와의 이번 파트너십은 미래 ICT의 핵심이 될 5G, 모바일 플랫폼 분야의 대표 기업이 힘을 합쳐 대한민국 ICT 생태계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중요한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ICT 대표기업인 양사가 글로벌 업체와 견줄 수 있는 경쟁력을 확보하고 이용자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