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는 자사의 콜택시 앱(응용프로그랩) 카카오택시의 누적 호출 수가 5000만건을 넘어섰다고 16일 발표했다.

지난 3월31일 서비스를 시작한 카카오택시의 누적 호출 수는 출시 한 달 반 만에 100만건을 돌파한 뒤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다. 기사 회원 수는 전국 택시 면허 수의 70%에 달하는 19만명 이상인 것으로 집계됐다.

카카오는 택시 수요가 많은 연말연시에 택시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개선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카카오는 지난달엔 고급택시 호출 서비스인 ‘카카오택시 블랙’을 선보였다. 벤츠 E클래스 등 3000㏄급 차량 100여대를 투입해 운행 중이다. 카카오택시 블랙도 호출 수와 매출에서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추가영 기자 gych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