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국무부 차관이 '다음' 찾은 까닭은?

다음(116,500 -1.27%)커뮤니케이션은 8일 주디스 멕헤일 미국 국무부 차관이 서울 한남동 다음 사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한국의 인터넷 서비스 및 뉴미디어 현황을 알기 위한 목적이다.

주디스 멕헤일 차관은 1시간 가량 한국 인터넷 현황을 비롯해 다음의 비즈니스 전략, 서비스 운영시스템 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특히 주디스 멕헤일 차관은 주한미국대사관에서 운영 중인 커뮤니티와 다음-주한미국대사관 간의 상호협력 사례 등에 관심을 보였다고 다음 측은 전했다.

현재 다음에는 캐슬린 스티븐스 주한 미국대사가 한국에서 생활하며 느끼는 감회와 일상을 내용으로 한 '심은경의 한국이야기'라는 블로그가 개설돼 있으며, 2004년부터 주한 미국대사관 공식 카페도 운영되고 있다.

다음은 '주한미국 사령관 네티즌 초청 토론회' '미국 비자에 대한 미국 대사관-네티즌 미팅' '라이스 미 국무장관 초청 인터넷 오피니언리더 라운드테이블' 등 행사를 가져왔다.

한편 주디스 맥헤일 차관은 1987년부터 2006년까지 글로벌 콘텐츠 기업인 디스커버리 커뮤니케이션즈에서 CEO로 재직해 콘텐츠 산업에 대한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는 미국 국무부 공공외교 및 공보 담당 차관직을 수행하고 있다.

한경닷컴 박철응 기자 her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