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보안업체 인젠(대표 임병동)은 한국가스공사의 보안컨설팅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인젠은 "정보통신기반시설컨설팅 수행실적 평가와 회사의 안정적인 경영상태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수기자 bumso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