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게임 개발사 ㈜컴투스(대표 박지영)는 팬시용품 개발사 ㈜N아트박스(대표 조석현)와 캐릭터를 이용한 모바일게임 서비스에대해 업무제휴를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두 회사는 N아트박스가 개발한 인기캐릭터인 `파자마시스터즈' `딸기'등을 이용해 휴대전화용 게임을 개발한다.

컴투스는 이날부터 LG텔레콤의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N아트박스 인형뽑기'게임을 다운로드 방식으로 서비스한다.

(서울=연합뉴스) 강훈상기자 hskan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