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폰을 이용한 전자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엠차지정보기술(대표 박남일)이 한국통신과 공동으로 해외시장에 진출한다.

이 회사는 13일 한국통신과 해외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제휴계약을 맺고 모바일 결제솔루션,모바일 인증솔루션 등의 판매와 소액결제서비스의 해외진출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고 밝혔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