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분야 기업간(B2B) 전자상거래 사이트인 켐크로스(chemcross.com)는 국제적인 플라스틱 전문 B2B 사이트인 옴넥서스(omnexus.com)와 전략적 제휴 협약을 맺었다고 20일 밝혔다.

옴넥서스는 바스프,바이엘,다우케미컬,듀폰 등 전 세계 플라스틱 시장 점유율 60% 이상을 차지하는 석유화학 회사들이 주주로 참여하고 있다.

켐크로스측은 미주와 유럽에서 탄탄한 플라스틱 공급망을 확보하고 있는 옴넥서스와의 제휴를 통해 지역 시너지 효과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