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사실상 대선 승리 선언
"우리는 대법원으로 갈 것이다
우리는 모든 투표를 중단하기를 원한다"
사진=한경DB.

사진=한경DB.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측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과 관련해 소송전에 나설 것으로 시사했다. 이에 트럼프 측도 법률팀이 대기 중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AP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캠프의 젠 오말리 딜런 선거대책본부장은 4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소송전을 시사했다.

딜런 본부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제대로 된 개표를 막기 위해 법정에 가겠다고 위협하고 있다며 "이를 저지하기 위한 법률팀이 대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터무니없고, 전례가 없으며 틀렸다"고 비난하면서 "법률팀이 승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사실상 대선 승리 선언을 하며 "우리는 (연방) 대법원으로 갈 것이다. 우리는 모든 투표를 중단하기를 원한다"고 발언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