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작년 4분기 GDP 성장 '제로'

독일의 지난해 4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분기와 같은 수준을 나타냈다고 독일 연방통계청이 14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이는 전문가 전망치 0.1% 성장보다 낮은 결과다.

중국의 경기 하강 등의 요인으로 제조업이 부진한 탓이 컸다.

작년 3분기 성장률은 기존 0.1% 성장에서 0.2% 성장으로 상향 조정됐다.

독일의 지난해 GDP는 0.6% 성장했다.

2013년 이후 성장세가 가장 낮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