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플레 감안 '실질가' 강조..2분기 가격안정 전망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차킵 켈릴 의장은 6일 배럴당 100달러 유가가 "반드시 비싸다고만 할 수 없다"고 말했다.

순번에 따라 1일부터 순회 의장을 맡은 켈릴 알제리 석유장관은 이날 AFP 회견에서 "인플레를 감안한 실질 유가"를 강조하면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지난 1980년 유가가 39달러대를 기록했음을 상기시키면서 인플레를 감안하면 이것이 지금의 시세로 102-110달러 수준이라고 주장했다.

켈릴은 석유 수요가 중국과 인도는 물론 중동 산유권에서도 급격히 늘어나고 있음을 지적하면서 따라서 "이런 변수들을 고려할 때 100달러 유가가 반드시 비싸다고만 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전날 알제리 수도 알제에서 석유관련 회동에 참석한 가운데 기자들과 만나 "유가가 올 1.4분기중 계속 강세를 보일 것"이라면서 "아마도 2.4분기에는 안정되지 않겠느냐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파리 AFP=연합뉴스) jksun@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