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C석유장관들은 21일 오스트리안 빈에서 열리는 특별 각료회담에서 국제유가의 안정을 위해 하루산유량을 50만-1백만배럴 늘릴 것이라고 국제석유시장 관계자들이 19일 내다봤다.

관계자들은 만일 증산량이 50만배럴이하에 그칠경우 국제유가는 현상태에서 크게 떨어지지 않고 미서부텍사스중질유(WTI)가격을 기준으로 지금과 같은 배럴당 30달러이상의 고유가가 지속될 것이라고 예상.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