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뉴욕시장에서 유로화가치는 달러화에 대해 유로당 0.9365달러로 떨어지면서 종전 사상최저였던 지난 2월28일의 0.9390달러보다 더 내려감.

미국경제가 여전히 강하고 국제자본의 미국유입이 지속되고 있어 달러가치가 오름.

이와함께 미국이 다음달에 금리를 또 올릴것이 거의 확실한 것도 달러가치상승(유로화약세) 요인.

작년 1월 유로화가 처음 도입됐을때 유로-달러환율은 유로당 1.1828달러로 유로화가치가 상당히 강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