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50선 돌파는 상승추세 전환 의미"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코스피지수가 사흘 연속 오르며 장중 2250선을 돌파했다.

13일 오전 9시27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1.50포인트(0.51%) 오른 2249.88에 거래중이다.

간밤 뉴욕증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 둔화 기대감에 3대 지수가 모두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중국 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줄어들면서 확산 우려가 완화되고, 기업들 실적도 양호한 흐름을 유지하자 투자 심리가 되살아났다.

이에 힘입어 코스피지수는 상승 출발한 후 상승폭을 확대중이다. 장중 2255.49까지 고점을 높였다.

곽현수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코스피지수 2250선 돌파는 상승 추세 전환을 의미한다"며 "이번주 코로나19가 정점을 지난다면 2분기 중 2400선까지 오를 수 있다고 본다"고 전망했다.

외국인이 878억원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이끌고 있다. 개인 기관은 각각 432억원 426억원 순매도중이다.

종이목재 전기전자 업종이 1% 넘게 오르고 있다. 화학 의약품 의료정밀 기계 철강금속 통신업 등도 상승세다.

삼성전자(48,300 +1.05%)가 1% 넘게 상승중이고 SK하이닉스(83,300 +3.22%) 삼성전자우 삼성물산(89,800 +2.86%) 셀트리온(184,000 +1.38%)이 1~2% 오르고 있다. LG화학(303,500 +1.34%) LG생활건강(1,109,000 +1.65%) 포스코(163,500 +5.14%) SK텔레콤(176,500 +2.02%)도 상승세다.

반면 네이버(164,000 +7.54%) 현대차(86,400 +1.77%) 삼성SDI(248,000 0.00%) 현대모비스(170,000 +1.80%) 신한지주(28,400 +3.84%) 등은 하락중이다.

코스닥지수도 상승하며 690선을 밟았다. 같은시간 전날보다 3.88포인트(0.57%) 오른 690.47에 거래되고 있다.

개인이 홀로 285억원 순매수중이다. 외국인 기관은 각각 205억원 47억원 순매도중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67,900 +2.88%) CJ ENM(100,400 +1.41%)이 3% 넘게 오르고 있다. 에이치엘비(85,500 -2.06%) 펄어비스(170,900 +3.83%) 케이엠더블유(49,750 -0.10%) SK머티리얼즈(135,600 +1.80%) 원익IPS(24,900 +1.43%) 솔브레인(64,000 -4.48%) 헬릭스미스(64,700 -1.67%)도 상승세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26분 현재 전날보다 2.9원 오른 1182.4원에 거래되고 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