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증시] 미중 무역 합의 서명 하루 앞두고 상승 흐름

미국과 중국의 무역 협상 1단계 합의문 서명을 하루 앞둔 14일(현지시간) 유럽 증시는 대체로 상승 흐름을 나타냈다.

프랑스 파리의 CAC 4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08% 상승한 6,040.89로 마감했고, 독일 프랑크푸르트 DAX 지수도 0.04% 오른 13,456.49로 장이 종료됐다.

영국의 런던 FTSE 100도 7,622.35로 전날 대비 0.06% 뛰었다.

다만,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는 0.13% 내린 3,744.88로 장이 마무리됐다.

[유럽증시] 미중 무역 합의 서명 하루 앞두고 상승 흐름

시장은 미·중 무역 협상 1단계 합의 서명을 하루 앞두고 양국 사이에 조성된 화해 분위기에 주목했다.

미국은 중국을 환율조작국에서 제외한다고 발표했고, 중국도 이에 호응해 미국으로부터 자동차, 항공기 등의 수입을 늘릴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세계 경제 흐름을 좌우하는 두 나라 간 무역 부문 긴장 완화가 유럽 경기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된다.

미국과 중국은 지난달 13일 1단계 무역 협상에 합의했다고 각각 발표했다.

중국은 농산물을 포함해 미국산 제품을 대규모로 구매하고, 미국은 당초 계획한 추가 관세 부과를 철회하는 것은 물론 기존 관세 중 일부 제품의 관세율을 낮춘다는 내용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