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여건 속 실적 '선방'에 연임 가능성
증권사 CEO 줄줄이 임기만료…여의도에 물갈이 바람부나

국내 증권사 최고경영책임자(CEO) 중 상당수가 내년 1분기까지 임기가 만료될 예정이어서 여의도에 대규모 CEO 물갈이가 이뤄질지 주목된다.

업계에서는 여러 가지 소문이 돌고 있지만 대체적으로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실적이 양호한 수준이어서 연임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2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올해 6월 말 자기자본 기준 상위 20곳의 증권사 가운데 10곳이 내년 1분기 말(3월 말)까지 CEO의 임기가 끝난다.

CEO의 임기가 만료되는 증권사는 미래에셋대우와 NH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대신증권, 유안타증권, 교보증권, 현대차증권, DB금융투자, IBK투자증권, SK증권 등이다.

올해 국내 증시의 부진과 미·중 무역 갈등, 홍콩 시위 사태 등 열악한 영업 여건을 고려하면 작년보다 실적이 개선된 증권사들은 CEO들이 연임에 성공할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업계 1위인 미래에셋대우는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이 5천253억원으로 2017년 기록한 연간 최고 순이익(5천49억원)을 3분기 만에 뛰어넘어 최현만 수석부회장과 조웅기 부회장의 연임에 힘이 실린다.

최현만 수석부회장은 1999년 미래에셋 창립 멤버이고 조웅기 부회장은 2018년 12월 사장에서 부회장으로 승진한 지 1년밖에 지나지 않아 교체 가능성이 크지 않다.

오너 체제가 아닌 NH투자증권은 CEO 교체기마다 외풍이나 외압 논란에 시달린 경험이 있지만, 정영채 사장이 취임한 지난해 순이익 3천615억원, 올해 초부터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 3천599억원으로 2년 연속 역대 최대 실적을 눈앞에 두고 있어 연임 가능성이 크다.

NH투자증권은 기업금융(IB) 부문 영업이익이 올해 초부터 3분기까지 2천99억원으로 이 부문 작년 연간 영업이익(1천601억원)을 넘어섰고, 올해 기업공개시장(IPO) '대어'로 주목받은 현대오토에버를 상장 주관하는 등 정영채 사장 취임 후 질적인 면에서도 좋은 성과를 냈다는 평가가 나온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도 3분기 누적 순이익 5천333억원으로 작년 동기(4천109억원)보다 29.8% 증가하는 실적을 냈고, 취임한 지 1년밖에 지나지 않아 연임이 예상된다.

한국투자증권은 임원들의 임기를 1년으로 하고 매년 다시 계약하는 시스템을 갖춰 최장수 CEO 타이틀을 가진 유상호 전 사장(현 부회장)도 12년 동안 11차례 연임한 바 있다.

김해준 교보증권 대표와 이용배 현대차증권 사장, 김영규 IBK투자증권 사장, 김신 SK증권 사장 등도 회사가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이 작년보다 증가해 연임 가능성이 크다는 평가가 나온다.

다만 작년보다 다소 부진한 실적을 낸 곳은 분위기 쇄신 등을 이유로 CEO가 교체될 가능성이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는 2012년 4월 취임한 이후 두 번의 연임을 거쳐 8년 동안 CEO 자리를 지켜 세대교체가 이뤄질지 주목된다.

대신증권은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이 작년(1천477억원)보다 38% 감소했다.

또 유안타증권은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이 614억원으로 작년(917억원)보다 33% 줄어 동양증권 시절부터 CEO로 재직해온 서명석 사장의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DB금융투자는 3분기 누적 순이익 486억원으로 작년(672억원)보다 27.7% 감소해 고원종 사장 연임 여부도 주목된다.

이 밖에도 SK증권은 올해 초부터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이 285억원으로 작년 동기(100억원) 대비 184.7% 증가했지만, 지난해 7월 최대 주주가 J&W파트너스로 변경됐고 김신 사장이 2013년 12월부터 6년 동안 자리를 지켜온 만큼 세대교체를 위한 인사가 이뤄질 가능성도 있다.

◇ 국내 증권사 최고경영책임자(CEO) 임기
┌────────────┬────────────┬───────────┐
│회사명 │CEO │임기 만료일 │
├────────────┼────────────┼───────────┤
│미래에셋대우 │최현만 수석부회장 │2020.03.31 │
├────────────┼────────────┼───────────┤
│미래에셋대우 │조웅기 부회장 │2020.03.31 │
├────────────┼────────────┼───────────┤
│NH투자증권 │정영채 사장 │2020.03.01 │
├────────────┼────────────┼───────────┤
│한국투자증권 │정일문 사장 │2020. 주총일 │
├────────────┼────────────┼───────────┤
│대신증권 │나재철 대표이사 │2020.03.31 │
├────────────┼────────────┼───────────┤
│유안타증권 │서명석 사장 │2020.03.23 │
├────────────┼────────────┼───────────┤
│교보증권 │김해준 대표이사 │2020.03.21 │
├────────────┼────────────┼───────────┤
│현대차증권 │이용배 사장 │2020.03.16 │
├────────────┼────────────┼───────────┤
│DB금융투자 │고원종 사장 │2020.03.24 │
├────────────┼────────────┼───────────┤
│IBK투자증권 │김영규 사장 │2019.12.14 │
├────────────┼────────────┼───────────┤
│SK증권 │김신 사장 │2020.03.16 │
└────────────┴────────────┴───────────┘
※ 자료: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