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김재우 솔루션렌탈 대표와 조승욱 뉴플라이트 대표.

왼쪽부터 김재우 솔루션렌탈 대표와 조승욱 뉴플라이트 대표.

솔루션렌탈과 뉴플라이트가 바이오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사는 전날 바이오 스타트업의 부설 연구소 구축과 장비 지원을 위한 업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영인그룹의 계열사인 솔루션렌탈은 연구소 설계 및 구축, 연구장비 및 분석기기 임대 전문 기업이다. 뉴플라이트는 바이오·헬스케어 분야의 기술과 창업가를 발굴해 지속 가능한 회사를 만드는 것이 목표인 투자사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바이오 스타트업이 연구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솔루션렌탈은 뉴플라이트의 투자사 및 창업 준비 기업들의 연구소 구축 자문과 연구장비 임대 및 유지관리를 맡는다.

뉴플라이트는 20여곳의 바이오기업을 설립 및 투자했고, 10여곳의 추가 창업 및 투자를 추진하고 있다.

김재우 솔루션렌탈 대표는 "국내 과학기술 연구자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연구활동을 할 수 있는 최적의 연구환경 구축을 위해 뉴플라이트와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한국 바이오 산업의 기초가 될 스타트업이 추구하는 목표와 가치를 달성하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승욱 뉴플라이트 대표는 "이번 MOU는 뉴플라이트에서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공유 실험실 설립을 위한 큰 사업의 초석"이라며 "이를 통해 뉴플라이트 포트폴리오 회사의 연구 지원 사업을 가속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