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은 국민안전처가 주관하는 2016년도 국가기반체계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A등급)으로 선정돼 금융 분야에서 유일하게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예탁원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의해 2007년부터 국가기반시설로 지정, 매년 정부로부터 재난예방 및 대응 역량에 대한 평가를 받았다.

이번 국무총리 표창 수상은 금융전산 보안사고 방지대책, 전사적 재난관리 종합계획, 업무연속성체계 강화 등 기관 특성에 맞는 국가기반시설 보호관리 운영모델 마련을 위한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예탁원 측은 "이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세계 일류 종합증권서비스 기업으로서 투자자 및 고객에게 중단 없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