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5년간 신용거래 및 예탁증권담보대출 현황' 자료를 보면 국내 10대 증권사(자산 순위)의 올해 1∼3월 평균 신용거래융자 대출금리는 7.45%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평균 7.48%에서 불과 0.03%포인트 낮아진 수치다. 대신증권이 9.05%로 가장 높았고, 한국투자증권과 미래에셋증권이 각각 8.0%로 뒤를 이었다. 메리츠종금증권(7.84%)과 하나대투증권(7.52%), 신한금융투자(7.50%)도 평균을 웃돌았다. NH투자증권(5.9%)과 삼성증권(6.5%)은 상대적으로 낮은 편이었다.

신용거래융자 평균 대출금리는 2012년 7.44%, 2013년 7.41%로 최근 3년 동안 7.4%대를 벗어나지 않았다. 올해 예탁증권담보대출 평균 금리도 6.28%로 지난해 6.55%에서 0.27%포인트 줄어드는데 그쳤다. CAP스탁론에서는 연 3.1%의 최저금리로 연계신용대출을 통하여 거래할 수 있다. 또한 증시가 하락하면서 증권사 신용대출 반대매매가 임박한 고객의 경우 해당 주식을 팔지 않고 연 3.1% 저금리로 대환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

해당 종목에 대해 한종목 100% 집중투자, ETF 거래가 가능하며, 마이너스 통장식으로 타사보다 좀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은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우리투자증권, 유안타증권(구, 동양증권), 대우증권, KB투자증권, 현대증권, 유진투자증권, LIG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투자증권, NH농협증권 등 국내 메이저 증권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
증권사 신용거래융자 최저금리 이용해서 주식매입 전략 짜볼까

CAP스탁론의 상품관련 문의사항은 ☎ 1661-4897 로 전화하면 상담원을 통하여 자세히 확인 할 수 있다. 최근에 문의가 많은 종목으로는 스맥(1,970 -2.72%), 알루코(4,100 -1.91%), 다날(11,250 -5.86%), 한솔홀딩스(3,430 0.00%), 동양철관(1,125 -1.32%), 코스맥스비티아이(12,350 -2.37%), 휴비츠(8,480 -1.17%), 에스에프에이(34,850 -0.43%), 손오공(3,000 -4.15%), S&K폴리텍(5,830 -1.19%), 엠제이비, SBS콘텐츠허브(7,600 0.00%), 한국선재(4,300 -1.60%), 대우조선해양(21,300 -1.62%), 세원셀론텍(1,180 0.00%), 폴리비전(1,005 -1.95%), 테크윙(19,350 -3.25%), CJ E&M, 위지트(1,310 -3.68%), 나노스(4,580 -1.08%) 등이 있다.

- 연 3.1% 업계 최저금리
- 최고 3억원, 본인자금의 300%까지
- 한종목 100% 집중투자
- 미수/신용대환대출
- ETF등을 포함한 1500개 종목 거래 가능

※ CAP스탁론 상담센터 : 1661-4897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