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의 최고재무책임자(CFO)인 김영철 전략기획실장은 6일 컨퍼런스 콜에서 "지난해 약 750억원 가량의 일회성 비용이 발생했다"며 "퇴직금 관련 300억원, 기업이미지(CI) 및 브랜드이미지(BI) 관련 광고선전비 140억원, 고금리 신디케이션 론 조기상환 비용 등이 포함돼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오정민 기자 bloom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