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증권은 3일 홀딩스에 대해 목표주가 3만원에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한다고 밝혔다. 이 증권사 황상연 연구원은 주당 배당금이 예상한대로 1000원으로 결정됐다고 소개하고 배당 증진 기조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자회사들의 공격적인 투자로 배당금 유입이 축소되고 이에 따라 매당 여력도 제한될 것이라는 예상이 있었으나 안정적인 배당 성향을 유지했다고 설명. 향후 배당 정책에 대해 긍정적 관점을 가져도 무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수익의 결정적 변수가 되는 GS칼텍스정유의 파라자일렌(P-X) 등 방향족 품목이 호조를 기록함에 따라 향후에도 방어적 수익 구조를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한경닷컴 강지연 기자 serew@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