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신탁운용은 5일 정기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조영제 사장 후임에 유병득 전 SK투신운용 사장을 선임했다.

한편 대한투자신탁증권도 이날 주총을 갖고 김기석 변호사,조태무 전 생보협회 전무,이승구 전 한국선물거래소 감사 등 3명을 신임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