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시장은 14일 신창전기에 외자유치설의 사실여부 및 구체적인 진행사항에 대한 조회공시를 15일 오전까지 요구했다.

[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