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BS워버그증권은 1일 기아차의 실적전망과 목표가 투자등급을 상향 조정했다. UBS워버그증권은 기아차의 올 매출액 전망치를 9.5% 올리고 영업이익 전망치도 올해와 내년 모두 86.4%와 93.1% 상향시켰다. UBS워버그증권은 "내수시장에서 기아차의 실적이 예상보다 호조를 보이고 있고 수익성도 개선돼 영업이익률이 향상되고 있다"고 실적전망 상향 이유를 밝혔다. UBS워버그증권은 기아차의 목표가도 종전 7천3백원에서 1만3천2백원으로 높히고 투자등급도 기존 "유보"에서 "매수"로 상향 조정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