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가는 재료안에 있다는 말이 있다.

주가형성에 재료가 큰 역할을 한다는 의미다.

그러나 주가는 재료보다는 수급에 우선 영향을 받는다.

재료는 글자 그대로 재료로서만 쓰인다.

수요가 늘어나면 공급이 줄어들어 주가가 올라간다.

시중에 부동자금이 많아 주식시장으로 자금이 밀려들어오면 시장에서는
특별한 재료가 없는 상황에서도 주가가 크게 오른다.

또 자금에 의해 움직이는 시세는 오래가기 마련이다.

주가가 이유없이 크게 오르고 있을 때는 외부로 부터의 자금유입 여부를
판단해야 한다.

재료없는 시세가 더 큰 시세를 형성하기 때문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30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