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키, 데뷔곡 '애슬레틱 걸' MV 천만 뷰 기념 안무 영상 공개…청순+섹시+카리스마 '팬심 올킬'



'당당돌' 하이키(H1-KEY)가 완벽한 슈트핏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하이키(서이, 리이나, 옐, 시탈라)는 25일 0시 GLG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데뷔 싱글 타이틀곡 '애슬레틱 걸(Athletic Girl)' 스페셜 안무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하이키는 각기 다른 슈트 착장으로 세련된 비주얼과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동시에 보여줬다. 평균 키 171cm를 자랑하는 하이키는 모델 못지않은 비율과 패션 소화력을 과시했다. 올 화이트 슈트로 청순한 매력도 놓치지 않았다. 여기에 절도 있으면서 폭발적인 퍼포먼스를 더해 몰입도를 높였다.

이번 안무 영상은 하이키가 데뷔 전 팬들과 한 약속을 지키기 위해 공개한 만큼 더욱 뜻깊다. 2022년 1월 5일 데뷔를 앞두고 뮤직비디오 유튜브 조회수가 105만 뷰를 달성할 시 스페셜 안무 영상을 공개하겠다는 공약을 이행했기 때문. 특히 지난 23일 105만 뷰의 약 10배인 1000만 뷰를 돌파하는데 성공, 하이키를 향한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입증됐다.

또 하이키는 스페셜 안무와 함께 특별한 메시지를 담은 영상을 잇따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하이키 멤버들은 "팬 여러분 덕분에 공약을 지킬 수 있게 됐다. 정말 감사드린다"라며 한국어를 비롯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태국어 등 다양한 언어로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해 '글로벌 루키'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애슬레틱 걸'은 입체적인 사운드와 절제미가 돋보이는 힙합 장르로, 내면의 강인함을 추구하는 하이키의 정체성을 담고 있다. 발매 이후 태국 아이튠즈 톱 K팝 송 차트 1위, 올 송 차트 2위를 기록했다. 태국을 포함해 터키, 베트남, 오스트레일리아, 영국, 캐나다, 인도네시아, 대만, 미국 등 9개 지역의 톱 K팝 송 차트에서도 상위권에 진입하는 등 글로벌 차트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이 기세에 힘입어 '애슬레틱 걸' 뮤직비디오는 태국 아이튠즈 비디오 차트 1위, 애플뮤직 비디오 차트 59위를 차지했다.

한편, 하이키는 각종 음악방송 출연 및 다양한 콘텐츠 등을 통해 '애슬레틱 걸' 데뷔 활동을 활발하게 이어가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