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16일 ‘리슨 스테이지’ 출격…올겨울 녹일 감성 라이브 예고



미스틱스토리의 첫 걸그룹이자 대세 신인으로 등극한 빌리(Billlie)가 '리슨 스테이지'를 빛낸다.

빌리(시윤·츠키·션·수현·하람·문수아·하루나)는 16일 오후 미스틱스토리 유튜브 채널 스트리밍을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되는 공연 프로젝트 '리슨 스테이지 (LISTEN STAGE)'를 통해 글로벌 팬들을 만난다.

'리슨 스테이지'는 지난 2017년 '듣는 음악'에 이어 '보이는 음악'에 충실하자는 모토로, 미스틱스토리 소속 뮤지션들이 사옥 1층에서 비정기적으로 30분간 라이브를 진행해왔다.

코로나19로 잠시 중단되었던 '리슨 스테이지'는 지난 9월 미스틱스토리의 새로운 라이브 공간 '미스틱 커넥트(MYSTIC CONNECT)’ 오픈과 함께 재개를 알렸다. 최근 윤종신, 정인, 손태진, 민서 등이 차례로 고품격 라이브를 선사한 가운데 빌리가 출격하며 빌리만의 특색있는 매력으로 리슨 스테이지를 채울 예정이다.

특히 빌리는 7인조 완전체로 '리슨 스테이지'에 처음 출연하는 만큼 다채로운 무대와 센스 넘치는 입담으로 팬들에게 뜻깊은 추억을 선사할 전망이다.

대세 신인으로 떠오른 빌리는 지난 14일 신곡 'snowy night (스노이 나이트)'로 컴백을 알리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신보는 새 멤버 션(김수연)이 합류한 후 처음 발표하는 곡인데다 빌리만의 독특한 멀티 세계관을 담고 있어 국내외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그만큼 이번 '리슨 스테이지'는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빌리가 어떤 무대로 완성형 걸그룹의 면모를 재입증할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빌리의 '리슨 스테이지'는 이날 오후 7시 30분 미스틱스토리 공식 유튜브 채널 스트리밍으로 만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