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사진=방송 화면 캡처)

'대한외국인'(사진=방송 화면 캡처)


'대한외국인' 배우 허정민이 김기두에게 찐친 디스를 날렸다.

7일 밤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대한외국인’에는 배우 허정민, 최윤영, 김기두, 트로트 요정 임서원이 퀴즈에 도전했다.

MC 김용만은 허정민에게 "반전 모습이 있는 것 같다"라고 질문을 던졌고 허정민은 "작품에서는 쾌활한 역할을 자주 맡아 실제로도 그럴 것 같지만 내성적이다"라고 털어놨다.

또한,찐친 김기두에 대해 "아역때부터 알던 사이다. 아역때 저는 잘 나가는 배우였고 이 친구는 많이 힘들었던 아역이다"라며 "김기두는 연기를 잘 할 것 같이 생겼는데 연기를 잘 하지는 못한다"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안겼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