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사진=Label SJ)

슈퍼주니어 (사진=Label SJ)



슈퍼주니어가 일본 팬클럽 창단 10주년을 기념해 특별한 온라인 팬미팅을 개최한다.

슈퍼주니어는 오늘(25일) 오후 5시부터 네이버 V LIVE 'Beyond LIVE'(비욘드 라이브)와 'LINE LIVE-VIEWING'(라인 라이브 뷰잉) 채널을 통해 ‘E.L.F-JAPAN 10th Anniversary ~ The SUPER Blue Party ~’(엘프 재팬 10주년 ~ 더 슈퍼 블루 파티 ~)를 전 세계 유료 생중계한다.

이번 팬미팅에는 슈퍼주니어의 재치 넘치는 입담이 돋보이는 여러 가지 게임, 토크 타임은 물론이고 다채로운 장르의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국내 첫 싱글 타이틀 곡 ‘U’, 정규 3집 타이틀 곡 ‘쏘리 쏘리 (Sorry, Sorry)’ 등 히트곡 무대를 비롯해 슈퍼주니어-D&E, 슈퍼주니어-K.R.Y.의 일본 오리지널 곡 무대까지 알차게 준비돼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특히 예성은 5월 3일 발매를 앞둔 솔로 미니 4집 수록곡 ‘Phantom Pain’(팬텀 페인) 무대를 최초 공개할 예정이어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앞서 슈퍼주니어는 2008년 7월 일본 첫 팬미팅 'SUPER JUNIOR 1st PREMIUM EVENT in JAPAN'(슈퍼주니어 퍼스트프리미엄 이벤트 인 재팬)개최 이래, 일본 오리지널 앨범 발매, 전국 투어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오며 현지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E.L.F-JAPAN 10th Anniversary ~ The SUPER Blue Party ~’ 관람권은 현재 네이버 V LIVE와 SMTOWN &STORE, 라인 티켓에서 구매 가능하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