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사진=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위클리 (사진=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위클리(Weeekly)가 스포티파이 바이럴 50 글로벌 종합차트 정상을 찍었다.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에 따르면 위클리 미니 3집 타이틀곡 'After School(애프터 스쿨)'이 지난 16일, 17일 스포티파이 바이럴 50 글로벌 일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이 곡은 15일 기준으로 집계된 주간 차트까지 3위를 달성하며 ‘글로벌 역주행’에 시동을 건 위클리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글로벌 바이럴 차트 50 차트는 스트리밍을 집계하는 톱200차트와 함께 스포티파이의 양대 차트로 팬들이 듣고 공감-공유한 음원 데이터를 나타내는 소셜지표다.

지난 12일, 해당 차트 일간 2위에 깜짝 랭크되며 이목을 끌었던 위클리는 이후 꾸준히 최상위권을 유지하다 결국 정상을 차지, 주간 차트에서도 높은 순위로 이름을 올려 화제를 모으고 있다.

현재 스포티파이 플랫폼 내 위클리의 'After School' 누적 스트리밍 수 1,100만을 돌파했고, 월간 청취자수는 180만명 가까이 기록됐다. 이는 데뷔 1년이 안된 신인으로는 물론 쟁쟁한 K팝 선배 아티스트들과 비교했을때도 유의미한 성적이다.

국내외 입소문에 힘입어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인 멜론에서도 현재 발매 이후 순위가 상승하며 역주행 추이를 보이고 있어 많은 이들의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위클리 리더 이수진은 소속사를 통해 "스포티파이 바이럴50 글로벌차트 1위에 올랐다. 'After School'을 좋아해 주시고 들어주신 전 세계의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뜨거운 관심과 사랑 보내주신 만큼 앞으로도 열심히 해서 더욱 좋은 곡, 멋진 퍼포먼스 보여드리는 위클리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러한 뜨거운 글로벌 반응에 힘입어, 위클리는 18일부터(미국 시간 기준) 1주 간 멤버별 스포티파이 캔버스 서비스를 제공한다. 캔버스는 스포티파이 플랫폼 내에서 아티스트의 음원 재생시 시각적으로 제공되는 백그라운드 비디오 서비스다.

한편 위클리는 지난달 미니 3집 'We play'를 발표해 음원 발표 직후 타이틀곡 'After School'이 벅스 13위 등 주요 음원차트 상위권에 진입한 데에 이어, 최근 뮤직비디오 유튜브 조회수 3000만 뷰를 돌파하는 등 음원과 음반, 뮤직비디오 조회수 모두 자체 기록을 경신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스포티파이 바이럴 50 글로벌 차트까지 접수하며 국내외로 압도적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위클리는 리얼 예능, 음악방송 MC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횡무진 활약을 이어갈 전망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