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감독,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 독립영화계에 기부

봉준호 감독이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을 독립영화 발전을 위해 기부한다.

영화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는 '2021 삼성호암상'의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봉 감독이 상금 3억원을 독립영화의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기부금은 단편영화를 포함한 독립영화 감독들에게 지원될 예정이며, 이달 중으로 독립영화 관계자들과 세부 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