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현 (사진=인컴퍼니)

김도현 (사진=인컴퍼니)



신스틸러 배우 김도현이 인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고 연기 활동을 이어간다.

26일 인컴퍼니는 “최근 배우 김도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김도현은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시선을 사로잡는 힘이 있는 매력을 가진 배우다. 앞으로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매체에서 활동하며 빛을 발할 수 있도록 향후 활동에 보다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인컴퍼니와 함께 성장해나갈 김도현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김도현은 신선한 마스크에 안정적인 연기력까지 갖춘 촉망받는 뉴페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그동안 연극 ‘작업의 정석’ ‘리미트’ 뮤지컬 ‘지하철 랩소디’ ‘김종욱 찾기’ 등의 무대를 통해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해온 김도현은 이미 공연 관계자나 관객들 사이에서는 탄탄한 연기력을 겸비한 배우로 알려져 있다.

특히 SBS 최고의 화제작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김소연이 연기하는 천서진의 심복 도비서 역을 맡아 남다른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으며 다양한 작품에서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첫 브라운관 데뷔작인 펜트하우스를 통해 존재감을 뽐내고 있는 김도현이 인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고 본격적인 브라운관 활동을 예고한 만큼 앞으로 보여줄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김도현이 합류한 인컴퍼니에는 배우 유진, 기태영, 정겨운, 변우민, 김중돈, 지주연, 김유미, 이혜인, 김영, 차보성, 최경민, 최민지, 김원식 등이 소속되어 있다. 신동진 아나운서의 에이전트 사업을 시작으로 광고 대행&콘텐츠 제작사와의 컨소시엄, 드라마, 영화제작, 프랜차이즈 사업 등 다양한 분야로 확장에 나서며 종합미디어 회사로 발전하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