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비 (사진=프레인TPC)

김신비 (사진=프레인TPC)



신인배우 김신비가 프레인TPC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김신비는 2020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의 대상 수상작이자 서울국제프라이드 영화제와 한국퀴어영화제에 초청된 영화 '피터팬의 꿈'에서 익숙한 듯 낯선 멜로를 섬세하게 표현하며 기대주로서 두각을 나타냈다. 또 다른 주연작인 '유빙' 또한 2019 서울독립영화제에 초청되며,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지난 2017년 연극 '룸의 역사'로 데뷔한 김신비는 연극 무대에서 먼저 잠재력을 인정받았다. 이후 오랜 시간 대중들의 사랑 받아온 뮤지컬 '스프링 어웨이크닝'에도 참여하며 활동 영역을 넓혔다.

'피터팬의 꿈'과 '유빙'을 포함해 '침묵의 섬', '큐티클', '죽이는 감독', '클라우드', '미정' 등 다수의 장단편 영화를 통해 꾸준히 내공을 쌓아온 김신비는 한예종 장편프로젝트 지원작인 영화 '요정'에서 다시금 역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무섭게 성장 중인 신예 김신비의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프레인TPC에는 김가은, 김무열, 김범수, 김현준, 류승룡, 류현경, 박용우, 박지영, 박형수, 엄태구, 오정세, 원현준, 유다인, 유재상, 윤승아, 이세영, 이소희, 이준, 이하나, 정영섭, 조은지, 조현철, 최명빈, 황선희가 소속돼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