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진호 (사진=JTBC)

'아는 형님' 이진호 (사진=JTBC)


코미디언 이진호가 '타짜' 곽철용에게 빠진 이유로 김응수를 당황스럽게 만들었다.

6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곽철용 신드롬’으로 제 2의 배우 인생을 살고 있다는 김응수, '타짜'가 곧 본인이라는 코미디언 이진호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두 사람은 등장부터 명대사를 가장한 막간 콩트를 보여주며 큰 웃음을 안겼다.

이진호는 영화 '타짜'의 곽철용에게 푹 빠졌던 이유를 공개하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특히 “많은 캐릭터 중 왜 하필 곽철용에게 빠졌냐”라는 질문에, 생각지도 못한 답변을 전했다. 이에 김응수를 다소 황당하다는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진호는 “평소 영화를 보면서 조연들이 어떻게 죽을지 관찰한다”고 말하며, 본인만의 남다른 관전포인트를 밝혔다.

이날 김희철과 이진호는 녹화 내내 물 만난 물고기처럼 다채로운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이에 서장훈은 “이걸 어떻게 다 기억하냐”라며 '타짜'의 '찐팬' 두 사람을 보며 놀라움을 숨기지 못했다는 후문.

이진호가 '타짜' 곽철용에게 빠졌던 이유는 6일(토) 밤 9시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