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리블렛 (사진=방송캡처)

체리블렛 (사진=방송캡처)



그룹 체리블렛이 신곡 ‘Love So Sweet‘으로 달콤한 컴백 질주를 시작했다.

지난 20일 첫 번째 미니 앨범 ‘체리 러시(Cherry Rush)’의 타이틀 곡 ‘Love So Sweet‘으로 컴백한 그룹 체리블렛은 21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KBS2 ‘뮤직뱅크’, MBC ‘쇼!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출연하며 컴백 무대를 다채롭게 꾸몄다.

체리블렛은 업비트 버블검 팝 수록곡 ‘라팜파 (Follow Me)‘로 컴백 무대를 활짝 열었다. ‘라팜파 (Follow Me)’는 남의 눈치 보지 말고 신나게 놀고자 하는 모습을 재치있게 표현한 곡으로, 멤버들의 통통튀는 안무와 표정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레트로 신스 팝 타이틀곡 ‘Love So Sweet‘ 무대를 선보이며 사랑스러우면서도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로 체리블렛만의 팀 컬러를 각인시켰다. 다양한 색깔의 보컬과 어우러지는 화려한 동선들로 탄탄한 실력을 자랑하며 컴백 전 체리블렛이 예고했던 진정한 ‘맛있는 무대’임을 입증했다. 특히 체리블렛은 볼을 콕콕 찌르는 포인트 안무인 ‘볼콕춤’으로 달콤한 사랑에 빠진 퍼포먼스를 선보이는가 하면, 레트로 신스 팝 장르에 맞는 다채로운 착장들을 자랑하며 신곡 분위기를 완벽히 표현해냈다.

체리블렛의 첫 번째 미니 앨범 ‘체리 러시’는 달콤한 음식을 섭취한 뒤 에너지가 치솟는 상태를 뜻하는 ‘슈가 러시(Sugar Rush)’에서 따왔다. 체리블렛의 달콤한 매력을 최대로 끌어올린 ‘러브 스윗 에너지(LOVE SWEET ENERGY)’가 앨범 전반을 아우르며 대중에게 기분 좋은 행복감을 선사하고 있다.

한편 컴백 첫 주 성공적인 컴백 신고식을 치룬 체리블렛은 미니 1집 ‘체리 러시’로 활발한 음악 방송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