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적 대응할 것"
박은석 /사진=한경DB

박은석 /사진=한경DB

허위사실 유포 관련 손해배상 소송을 당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배우 박은석 측이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다"며 피소 사실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박은석의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9일 언론 인터뷰에서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은 일방적 주장이다. 아직 소장도 받지 않았다. 소장이 나올 경우 법적으로 그에 맞춰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박은석이 허위사실 유포 관련 손해배상 소송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소송을 제기한 A씨에 따르면 박은석은 지난 2017년 연극배우 및 스태프들이 있는 단체 대화방에 A씨가 캐스팅을 이유로 배우들에게 접근하고 있다고 있다며 주의하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A씨는 해당 글이 허위사실이라고 주장하며 박은석을 고소한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박은석은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에 출연 중이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