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 결혼 3년여만에 득녀…"한없이 기쁘고 벅차"

가수 겸 뮤지컬 배우 바다가 결혼 3년 반 만에 첫 딸을 안았다.

소속사 웨이브나인은 바다가 7일 오전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딸을 출산했다며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고 밝혔다.

바다는 "출산 직후 가장 먼저 팬들이 생각났다"면서 "예쁜 딸과 만나게 돼 한없이 기쁘고 벅차다.

따뜻한 사랑으로 선하게 잘 키우겠다"고 전했다.

바다는 2017년 3월 지금의 남편인 10세 연하의 사업가와 결혼했다.

지난달 팬카페에 자필 편지를 올려 임신 소식을 알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