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토-김호중, 장르 뛰어넘은 만남…협업곡 '아임 소 파인'

래퍼 칸토와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협업곡을 선보인다.

8일 칸토 소속사 브랜뉴뮤직에 따르면 김호중이 피처링한 칸토의 새 싱글 '아임 소 파인'(I'm So Fine)이 오는 9일 발매된다.

'아임 소 파인'은 칸토의 자작곡으로, 애써 괜찮은 척 해보지만 결국 그리움 앞에 무너지는 한 남자의 마음을 감각적인 비트에 담아낸 힙합곡이다.

소속사는 "데뷔 후 처음으로 힙합 뮤지션의 곡에 피처링으로 참여한 김호중이 특유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고 소개했다.

이번 협업은 두 사람이 최근 한 음악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한 것을 계기로 친분을 쌓게 되면서 성사됐다.

전날 브랜뉴뮤직 유튜브 채널에는 녹음실에서 열창하는 김호중의 모습과 그를 응원하는 칸토의 모습을 담은 메이킹 영상이 공개되기도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