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사진=방송 화면 캡처)

'나 혼자 산다'(사진=방송 화면 캡처)


'나 혼자 산다' 유아인이 외로움을 많이 탄다고 밝혔다.

26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유아인의 싱글 라이프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유아인은 요리 솜씨를 한껏 발휘했다. 골뱅이 소면과 애호박전, 누룽지탕에 맥주까지 한 상 차려낸 그는 "대장금 스타일로 요리를 한다" 고 밝히며 홀로 만찬을 즐겼다.

이를 영상으로 보던 박나래는 "뭔가 짠해 보인다. 안 외로울 것 같아 보이는데 외롭냐"며 조심스레 물었다.

이에 유아인은 "10대 때부터 혼자 살아서 외로움을 엄청 탄다. 타향살이기도 하고. 예전에는 외로움을 타고 뿜어냈다면 지금은 흘러가는 대로 내버려 둔다. 그 감정에 집중 하지 않으려 한다"라며 덤덤히 말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