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인전(사진= KBS ‘악(樂)인전’)

악인전(사진= KBS ‘악(樂)인전’)


마침내 ‘상마에’ 이상민이 영혼까지 갈아 넣은 ‘악(樂)인전’ 첫 프로젝트가 베일을 벗는다. 송가인, 제시, 김요한이 랩으로 뭉친 ‘인생은 즐거워’ 리메이크곡이 오늘(30일) 방송에서 최초 공개된다.

오늘(30일) 밤 10시 55분 방송되는 KBS ‘악(樂)인전’(연출 박인석) 6회에서 이상민이 야심차게 준비한 첫 번째 프로젝트 ‘인생은 즐거워’ 2020ver 리메이크곡이 최초 공개된다. 특히 ‘레전드’ 송가인, ‘늦둥이 막내’ 김요한과 함께 원곡자 제시까지 합세, ‘인생은 즐거워’를 혼성그룹 스타일로 리메이크한다고 전해져 벌써부터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킨다.

이 날 이상민은 ‘힙합 여전사’ 제시를 특별 손님으로 초대해 송가인, 김숙, 김요한을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그 동안 제시의 찐팬임을 공공연하게 밝혀왔었던 송가인은 예상치 못한 제시의 등장에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는가 하면, 함박 미소를 터트리는 등 온 몸으로 성덕(성공한 덕후)의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두 사람은 첫 만남의 기쁨도 잠시 즉석에서 심수봉의 ‘그때 그 사람’을 열창하며 첫 듀엣이라 믿을 수 없을 만큼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특히 제시는 “(이제까지 느껴 본 적 없는) 색다른 느낌이었다. 가인 언니랑 잘 만들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혀 앞으로 펼쳐질 이들의 음악 작업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였다.

무엇보다 ‘레전드’ 송가인이 생애 처음으로 랩에 도전한다. 이에 더해 송가인, 제시, 김요한이 함께 랩을 한다고 전해져 이들이 모여 역대급 시너지를 일으킬 것이 예고돼 기대감이 한층 더 높아진다. 특히 제시는 이상민의 편곡을 듣자마자 그 자리에서 합류를 결정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치솟게 한다.

과연 ‘레전드’ 송가인에서 원곡자 제시까지 사로잡은 이상민의 ‘인생은 즐거워’ 2020ver 리메이크곡은 어떨지 오늘(30일) 방송에 기대를 높인다.

한편 KBS 레전드 음악인 클라쓰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 ‘악(樂)인전’ 6회는 오늘(30일) 밤 10시 55분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